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728x170


연말연시하면 크리스마스 캐롤과 북적임을 떠올립니다.
하지만 최근 분위기는 조용한 연말연시가 대세입니다.
계속된 경기 침체도 영향을 주겠지만 가족들과 함께 연말연시를 보내려는 움직임이 많아진 탓도 있겠지요.

호주의 가장 큰 도시 시드니 역시 12월 분위기는 조용함 그 자체였습니다.
몇 가지 조형물과 행사들이 지금이 연말임을 보여줄 뿐이었습니다.
일과가 끝나면 가정으로 돌아가는 것이 당연한 일과처럼 된 그들의 문화가 큰 영향을 주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시드니 중심가의 분위기는 우리 대도시와 크게 다르지 않았습니다.
시드니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시드니 타워를 중심으로 또 다른 풍경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이른 아침 시드시 중심가의 모습입니다.
시드니 역시 출퇴근 길의 차막힘을 피할 수 없습니다.
제가 이곳을 찾았을때는 출근 전쟁이 끝난 직후였습니다.

일과에 들어간 사무실들은 사람의 발걸음을 뚝 끊어놓았습니다.
한적한 시드니 중심가를 걷는 기분이 참 묘하더군요.





높은 빌딩 숲 사이로 시드니 타워가 보입니다.
서울 남산타워와 비슷한 시드니의 상징인 시드니 타워
다른 점이 있다면 남산에 위치한 우리 남산타워와 달리 시드니 타워는 중심가에 함께 위치하다는 점이었습니다.









초여름 시드니의 하늘은 변덕스러웠습니다.
많은 관광객들이 몰리는 시간을 피해 일찍 이곳을 찾았을 때 하늘의 구름은 시시각각 제 시야를 가렸습니다.

그래도 높은 곳에서 내려다본 시드니의 풍경은 아름다웠습니다.
현대식 건물과 고풍스러움이 조화된 그리고 도심에까지 지리한 항구가 어우러진 모습은 독특했습니다.
시드니 타워 최 정상 유리창 너머로 보이는 시드니의 모습을 한 동안 지켜보았습니다.










시드니 타워를 내려오면 고급 쇼핑몰과 연결됩니다.
우리나라의 백화점과 같은 곳인데요.
세계 각국의 명품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내부인테리어나 상품의 구성 등에서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12월 초, 시드니 역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쇼윈도에서 느낄 수 있었습니다.
조용하지만 시드니도 연말연시의 들뜬 기분들이 조금씩 조금씩 스며들어 가고 있었습니다.
비록 여름속에서 맞이하는 크리스마스 연말연시지만 그 설레임은 같겠지요?

올 해 우리나라는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맞이했습니다.
크리스마스의 눈이 한 해 동안 있었던 나쁜 일들을 모두 잊게하는 지우개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Gimpoman/심종열 (http://gimpoman.tistory.com/, @youlsim)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ㅎㅎ 요즘 통 인터넷을 사용하지 못하다보니....
    오늘은 크리스마스 이브네요. ^^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고... 따뜻한 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 ^^
    2011.12.24 18:40
  • 프로필사진 지후니74 반갑습니다.~~~ ^^
    꼭 좋은 글들로 다시 만나뵙기를 기대하겠습니다.~~
    2011.12.26 13:02 신고
  • 프로필사진 라오니스 시드니 타워에서 바라보는 전망이 아주 시원스럽게 좋습니다....
    우리나라는 겨울철이라 추워서 두꺼운 옷으로 꽁꽁 싸매고 다니는대..
    남반구의 호주는 반팔로 다니는 모습이.. 재밌습니다..
    우수블로그 선정 되신거 축하드려요.. 행복한 연말연시 되길 바랍니다.. ^^
    2011.12.25 09:46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시드니의 연말 풍경이군요~
    출근시간 이후라서 한가해보이네요~
    사진찍기에 좋았겠어요 ㅎㅎ
    행복한 크리스마스 되시길~
    2011.12.25 11:59
댓글쓰기 폼
반응형
공지사항
Total
8,025,285
Today
1,030
Yesterday
2,307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