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발길 닿는대로/모델

낮잠

지후니74 2010. 2. 28. 17:00
728x90
반응형
집에 강아지도 봄이 오는 것을 느끼는가 봅니다.
부쩍 낮잠을 즐기는 시간이 늘었습니다.

달콤한 잠을 깨우는 것 같아 미안했지만 2컷만 담아 보았습니다.
이 친구도 우리 집에 온지 6년이 넘었네요. 사람 나이로 치면 중년이라고 해도 될까요?
그저 건강하게 오랬동안 함께 했으면 좋겠네요.






728x90
반응형

'발길 닿는대로 > 모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삽살이, 그의 가을도 고독합니다.  (15) 2010.10.17
2010년 사진기자재전에서  (2) 2010.05.04
낮잠  (1) 2010.02.28
한 주의 시작을 멋진 모델들과 함께  (8) 2009.12.14
얼굴  (9) 2009.10.25
렉서스 - 2009 서울 국제 모터쇼에서  (0) 2009.10.21
댓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셔터 소리에 깨는건 아닌지 몰라요 ㅎㅎ
    곤하게 잘 자네요^^ 우리 현진이 볼까봐 후다닥 강아지만 보면 환장 ^^ㅋㅋ
    2010.03.01 19:12
댓글쓰기 폼
반응형
공지사항
Total
7,871,276
Today
653
Yesterday
1,924
«   2022/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