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롯데, 4강 가는 길 - 9월의 첫 단추를 잘 꿰야

스포츠/야구

by 지후니74 지후니74 2009. 9. 1. 08:00

본문

728x90
반응형
1위 기아를 제외하면 아직도 상위권은 혼전입니다.

기아가 멀찍이 도망가면서 두산과 SK의 2위 싸움이 치열해질 양상이고 4위 싸움은 말할 것 없지요. 3팀이 얽키로 설키는 상황이 되었으니 어려운 싸움이 시즌 막판까지 이어질 듯 합니다. 7월의 상승세를 이어서 8월이면
선두권을 노릴 것 같았던 롯데의 기세는 8월들어 투수진의 급속한 붕괴로 팬들에게 절망과 희망을 오가게 하고 있습니다. 8월의 마지막 연전을 2승 1패 하면서 한 숨 돌린 양상입니다.

9월의 첫 경기는 기아와의 홈경기 입니다. 지금 어느 팀도 그 기세를 누를 수 없을만큼 잘 나가고 있는 기아와의 일전은 너무나 부담스럽습니다. 더욱이 선발투수를 누구로 해야할지 고민하게 만드는 상황은 그 부담을 더 크게 하고 있습니다. 그 기아전을 끝내면 SK와의 원정 2년전, 경부선 시리즈가 이어집니다. 그리고 그 경부선 시리즈는 9월 내내 이어집니다. 경기수가 적어 이동의 부담이 적다는 것이 다행입니다.

다시 기아와의 경기로 돌아가겠습니다. 내일 경기는 먼저 나오는 투수와 함께 중간진이 모두 출전하는 돌려막기 투수진 운영이 불가피합니다. 토요일까지 휴식일 임을 감안하면 가장 좋은 공을 던지는 투수를 내세워 경기에 임하는 것이 어떨까 합니다. 기아의 로테이션상 서재응 선수 아니면 양현종 선수가 선발로 예상됩니다. 크게 승차를 벌린 기아가 큰 무리를 안 한다면 서재응 선수의 선발이 유력합니다. 현재 타격 컨디션이나 서재응 선수에 대한 기록을 감안하면 4~5점 정도는 득점이 가능합니다. 서재응 선수가 크레이지 모드가 아니라면 말이죠.

그렇다면 경기 초반 대량 실점만 없다면 한번 해 볼만한 경기가 될 수 있습니다. 경기 초반이 중요하다고 본다면 불펜중에 가장 구위가 좋은 이정훈 선수의 선발 투입도 생각해 볼만 합니다. 3이닝 정도만 1실점으로 끌어줄 수 있다면 성공입니다. 그 이후는 타선에서 뭔가 해줘야 겠지요?

지금 롯데에게 있어서 4강으로 가는 열쇠는 타선이 쥐고 있습니다. 수비의 불안은 금새 고쳐질 수 없는 약점입니다. 투수력은 3인의 10승 영건들에게 맡기는 수 밖에 없습니다. 8월 들어 불타고 있는 타선이 가을 바람에도 식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현재 4강 가능 승수를 5할을 턱걸이로 넘는 67승으로 가정하면 롯데는 7승 5패 (승률 0.587), 삼성 10승 6패 (승률 0.625), 히어로즈 15승 6패 (0.714) 의 결과가 필요합니다. 이 세팀들이 각각 약점을 안고있고 순위싸움이 끝나지 않았다는 점, 맞대결이 많이 남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서로 이 승수를 채울 수 있을지 의문이 생깁니다. 5할을 못하고 가을야구를 할 수 있는 상황이 발생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사항이 게임이 적게 남은 롯데에게는 유리할 수 있습니다. 필요 승수가 적기 때문입니다. 물론 상대 맞대결에서 대등함을 유지할 수 있음을 전제로 말이죠.

그 7승을 위해 다음주의 3경기는 중요하게 다가옵니다. 다소 여유가 생긴 기아에게 초반 리드를 잡을 수 있다면 오히려 쉬운 경기가 될 수 있습니다. 문제는 최근 열세를 보이고 있는 SK전입니다. 이 때는 선발이 정상으로 돌아가지만 상대 전적에서 너무나 많은 점수를 준다는 점이 마음에 걸립니다. 피 홈런의 악령이 되살아 난다면 2연패를 피할 수 없습니다. SK 역시 1위의 욕심이 있기에 총력을 다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SK전을 보면 분석력의 차이와 함께 세밀한 플레이에서 뒤지면서 패배를 하는 경기가 많았습니다. 벼랑끝에 서 있는 롯데 선수들의 집중력이 되 살아 날 수 있어야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습니다. 기아, SK 전에서 2승 1패는 4강으로 가는 지름길이 될 수 있습니다. 그만큼 9월의 첫 단추를 잘 꿰야합니다.

아직 시즌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감독의 용병술이나 몇 몇 선수들의 아쉬운 플레이에 이런 저런 말들이 많습니다만 지금은 열렬한 응원이 더 필요한 시점입니다. 비난은 시즌 이후에 해도 충분합니다. 진정 롯데의 가을야구를 원한다면 좀 더 많은 응원을 해 주어야 합니다. 어려운 상황에서 맞이하는 9월 1일 기아전에서 좋은 결과를 기대합니다.

( 새벽 해가 하늘을 열 듯, 4강으로 가는 길을 여는 9월 첫주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동래구 사직제2동 | 부산사직구장
도움말 Daum 지도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