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728x170
거제의 어느 일출 포인트를 찾았습니다.
사람들이 잘 모르는 곳이라고 하네요.
현지에서 오랜 기간 사진을 촬영해오신 분의 안내를 받았습니다.



수평선 저 편에서 해가 뜹니다.
구름이 해를 가렸지만 하늘의 어두움은 점점 걷히고 있습니다.


렌즈를 좀 더 당겨 보았습니다.
붉은 해가 그 빛을 좀 더 강하게 발산하고 있네요.




주변의 섬들도 햇살을 받고 있습니다.
그 햇살에 생기가 도는 듯 합니다.


좀 더 해가 뜨고 아래르 바라보니 천길 낭떨어지더군요.
사진을 담는데만 신경을 쓰다 보니 아찔함도 잊어 버렸네요.

난생 처음 가 본 거제도의 아침은 이렇게 시작되었습니다.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우리 농산어촌 > 경남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항구의 조용한 새벽  (2) 2009.11.22
통영에서 만난 친구  (2) 2009.10.13
거제 몽돌 해수욕장 이모저모  (1) 2009.08.19
통영 앞바다를 항해하다.  (0) 2009.08.18
멸치 잡이 현장을 담다.  (2) 2009.08.18
댓글
반응형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   2024/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