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해남의 이곳저곳을 둘러보던 중 날이 저물었습니다.
어느 다원을 찾게 되었을때는 이미 해가 지고 어둠이 내리고 있었습니다.
녹차밭하면 전남 보성, 예전에 찾았던 경남 하동을 머리속에 그리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해남에도 따뜻한 기후탓에 여기저기 녹차밭이 자리하고 있더군요.
그리고 옥천면 송산리에 자리한 다원을 찾게 되었습니다.



따뜻한 해남이라고 하지만 비온 뒤 늦가을 날씨는 서늘한 느낌을 주었습니다. 
다원으로 향하는 길에서 본 풍경들은 겨울이 찾아온 듯 하더군요.


다원 입구에서 녹차꽃을 말리고 있었습니다.
녹차밭을 몇 번 가본적은 있지만 하얀 녹차꽃을 본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마음을 감싸고 있던 차가움이 조금은 누그러졌습니다.


이것은 녹차 열매라고 하는데요 녹차잎만을 보았던 저에게 녹차꽃과 열매는 새롭게 다가왔습니다.


이 다원을 운영하고 계시는 정두채, 김은숙님이십니다.
예정보다 늦은 방문이었지만 반갑게 일행들을 맞이해 주셨습니다.
도시에서의 생활을 정리하고 해남에 정착한지 오랜 시간이 되셨다고 하는데요.

좋은 녹차를 많은 이들과 나눌 수 있어 하루하루가 즐겁다고 하십니다.
이런 넉넉한 마음 때문인지 그 연세가 많으심에도 넉넉한 웃음을 잃지 않으시는 것 같습니다.
날이 너무 어두워 사진이 잘 나오지 않은 것이 죄송스럽습니다.





이곳 대표님께서 녹차을 만들어내는 과정을 직접 보여주셨는데요.
갑작스런 요청에 그 준비가 부족하다 하셨지만 진한 녹차향이 제 기분을 좋게 만들었습니다.

손님은 주인이 녹차을 우려내고 권할때 까지 자리를 지키고 있어야 합니다.
그 연령이 높은 분 부터 잔을 권하고 그 맛을 음미하면 됩니다. 그곳이 예의라고 합니다.
바쁜 세상에 그 기다림이 길수도 있지만 좋은 녹차를 만날 수 있는 기다림이라면 참을 수 있겠지요.




잘 말려진 녹차꽃과 정성스럽게 만들어진 떡, 과일등을 곁들이면 더 좋은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저에게도 한 잔이 돌아왔습니다.
하얀잔에 담긴 녹차색이 가을의 빛과 닮았습니다.



이렇게 녹차꽃과 열매가 함께하니 그 향은 더 진해지고 맛은 깊어지는 것 같습니다.

너무 늦은시간 방문한 탓에 다원의 이곳저곳을 담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우리 농촌을 지키는 분들의 밝은 웃음을 볼 수 있었고 진한 녹차향을 마음껏 느낄 수 있었습니다.
늦 가을 밤은 어둡고 서늘했지만 녹차의 향과 따뜻한 온기가 그것을 잊게해 주었습니다.

짧은 방문이었지만 녹차향이 긴 여운으로 남은 가을밤이었습니다.

이 곳 "은향다원"에 대한 정보는 전화 : 061-535-3005 로 문의하시면 됩니다.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해남군 옥천면 | 은향다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전 녹차 꽃잎을 처음 봅니다. ㅎㅎ
    차가 더욱 향긋해지겠어요. 주말, 은은한 향이 퍼지는 기분 좋은 시간 되세요~ ^^
    2010.10.30 09:54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ㅎㅎ에어쑈 때문에 다은 일정 부터 합류해서 요길 못갓네요 ㅎ 두분이 인상도 참 고우시네요^
    가을엔 고저 요런차 한잔마셔 주는 쎈스~~부럽습니당 차맛이 기가 막힐것 같네요~
    행복한 하루 잘 이어 가시고요^
    2010.10.30 11:40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녹차꽃 저도 처음보는데 생각보다 상당히 기품있게 예쁘네요. 소담스러운 녹차꽃 띄어서 마신 녹차맛이 궁금하네요^^*
    녹차열매도 처음보고^^* 김포총각님 덕에 새로운 녹차의 세계를 알았습니다.
    전국적으로 출사 다니시고 바쁘시겠습니다~ 언제 시간내셔서 소주나 한잔 하시지요^^*
    2010.10.30 12:39
  • 프로필사진 김치군 아흐.. 저곳에서 저도 조용히 앉아서..

    마셔보고 싶네요.. 저도 거의 차를 달고 사는데 ^^...

    사진에서도 향이 느껴집니다~
    2010.10.30 14:48 신고
  • 프로필사진 Desert Rose 우와!
    축하드려요!
    베스트에^^

    가을하늘 아래,
    차한잔 마시며,
    하늘보며 누워있고 싶네요.
    선선한 가을 하늘아래 말이죠 ㅎㅎㅎ
    2010.10.30 15:26
  • 프로필사진 pennpenn 다원 운영자 부부의 모습이 신선같습니다.
    휴일 잘 보내세요~
    2010.10.30 15:59 신고
  • 프로필사진 짚시인생 저도 녹차 꽃과 열매 처음 봅니다. 열매도 먹나요?
    오늘따라 우아해 보이는 녹차입니다. 녹차향이 여기까지 나네요. 제 마음도 따뜻해 지는것을 느꼈습니다. 이렇게 10월 마지막 날도 지나가는군요
    2010.10.30 16:11
  • 프로필사진 탐진강 두 분에 곱게 늙으셨네요
    저도 나중에 시골에 가서 살 계획인데 미리 준비해야 겠네요
    2010.10.30 16:42 신고
  • 프로필사진 둔필승총 녹차꽃이 아카시아꽃과 흡사하네요.~~
    은은한 향 맡고 갑니다.^^
    2010.10.30 20:52
  • 프로필사진 meryamun 녹차꽃은 상상도 못했네요..
    그냥 잎만 봐왔지..꽃이 피고 열매가 맺으리라고는...당연한 것이지만요..

    가을에 마시는 정성어린 녹차한잔...너무 좋을것 같습니다.
    휴일 잘 보내세요~
    2010.10.31 00:08
  • 프로필사진 carol 녹차를 좋아해서 마시기만 했지..녹차꽃과 열매를 처음 보네요.
    좋은 경험을 하셨군요. 먹음직 스러운 떡에 침이 고입니다.
    2010.10.31 08:03
  • 프로필사진 여강여호 녹차꽃 처음 봅니다. 2010.10.31 09:38 신고
  • 프로필사진 나이스블루 언젠가 다원같은 곳에 가고 싶습니다.
    겨울이 곧 다가와서 그렇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0.10.31 09:41 신고
  • 프로필사진 걸어서 하늘까지 차를 마시는 것이 도가 된다는 게 실감이 됩니다.
    저도 흰색의 차, 열매와 꽃을 처음 봐요~~
    2010.10.31 11:39 신고
  • 프로필사진 신기한별 따뜻한 녹차가 마시고 싶네요~ 2010.10.31 23:57 신고
댓글쓰기 폼
반응형
공지사항
Total
7,871,907
Today
1,284
Yesterday
1,924
«   2022/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