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일요일 롯데와 삼성의 시범경기 두 번째 만남에서 전날 에이스 장원준이 초반에 무너지며 3 : 6으로 패했던 롯데가 4 : 3으로 승리하며 전날의 패배를 설욕했다. 롯데는 제 5선발 경쟁 중인 선발투수 배장호의 4이닝 3실점 투구 이후 5명의 불펜투수가 무실점 투구로 삼성 타선을 묶었고 12안타를 적절히 조합하며 승리에 필요한 4득점을 했다.

 

군 재대 후 올 시즌 합류한 배장호는 3회까지 무난한 투구를 했지만, 4회 말 집중타를 허용하며 3실점 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아직은 위기상황에서 관리 능력이 부족함이 있었다. 배장호와 맞대결한 삼성 선발 백정현은 3.2이닝 1실점 투구로 시범 경기 첫 등판에 이어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삼진을 무려 6개나 잡아낼 정도로 구위도 위력적이었다. 삼성의 선발진과 불펜진을 모두 강화할 좌완 투수로 손색없었다.

 

승부는 선발 투수가 물러난 이후 불펜 대결에서 결과가 갈렸다. 앞서 언급한 대로 롯데 불펜은 안정된 투구로 추가 실점을 막았지만, 삼성 불펜은 추가 실점을 허용하며 3 : 2로 앞서는 경기를 승리로 이끌지 못했다. 우리 프로야구 공식경기에서 첫 홈런을 때려낸 외국인 타자 나바로의 활약도 빛을 발하지 못했다.

 

 

 

(3안타, 1번타자 경쟁 다시 뜨겁게 한 이승화)

 

 

역전을 이룬 롯데 타선의 중심은 이승화가 있었다. 1번 타자로 나선 이승화는 3안타를 몰아치며 타순에 맞는 역할을 확실히 해주었다. 그 안타에는 팀 승리를 이끈 결승 적시타도 포함되어 있었다. 이승화의 3안타 활약은 롯데 1번 타자 경쟁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보인다. 올 시즌을 앞두고 1번 타순에 고민이 있었던 롯데는 다양한 경우의 수를 시험해야 했다. 전준우와 심지어 손아섭의 1번 타자 기용 가능성마저 대두할 정도로 롯데의 고민은 컸다.

 

그리고 강력한 1번 타자 후보는 김문호가 유력하게 떠올랐다. 외부 영입이 힘든 상황에서 김문호는 타격 능력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기 때문이었다. 수비도 지난해 안정된 모습을 보인 김문호였다. 이에 비해 그의 경쟁자였던 이승화는 1번 타자 경쟁에서 점점 멀어져가는 상황이었다. 수비에 비해 타격 능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는 이승화로서는 타격에서 향상된 모습을 보여야 했지만, 시범경기 타격 성적은 신통치 않았다. 3할대 타율을 기록하고 있는 김문호와 대조가 되었다.

 

이 흐름이라면 이승화의 올 시즌 위치는 백업 외야수가 될 가능성이 높았다. 하지만 이마저도 신에 조홍석과 힘 있는 타자 김대우가 경쟁자로 떠오르면서 쉽지 않아 보였다. 이승호로서는 강한 수비력만으로 1군 엔트리 진입을 장담할 수 없었다. 뭔가 변화된 모습이 필요했다. 일요일 시범경기 3안타는 분면 큰 전환점이 될 수 있다.

 

그 안타가 센터라인을 중심으로 형성되었고 좌,우투수 가리지 않고 나왔다는 점도 긍정적이었다. 타격자세 역시 공을 따라가지 않고 정확하게 때려내면서 그의 타격감이 올라았음을 보여주었다. 이는 아직 롯데의 빈자리인 1번타자 그리고 좌익수 경쟁이 끝나지 않았음을 의미한다. 만약 이승화가 더 발전된 타격 능력을 보인다면 빠른 발과 강력한 수비력을 갖춘 그의 존재감을 더 높아질 수 있다.

 

물론, 시범경기 일정은 아직 많이 남아있고 현재의 타격감이 계속 이어질지는 알 수 없다. 이승화는 그동안 타격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하고 스스로 주저앉는 일이 많았다. 하지만 올 시즌 이승화는 절실하다. 여기서 더 밀린다면 설 자리가 좁아지기 때문이다. 이승화의 3안타는 그의 절실함과 집중력이 만든 것일지도 모른다. 이는 경쟁자 김문호 그리고 다르 경쟁자를 더 긴장시킬 수 있다. 롯데로서는 일요일 경기 승리만큼이나 1번 타자 경쟁구도가 다시 뜨거워졌다는 것이 더 반가울지도 모른다.

 

사진 : 롯데 자이언츠 홈페이지, 글 : 심종열, 이메일 : youlsim74@naver.com

728x90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반응형
공지사항
Total
7,743,133
Today
49
Yesterday
1,377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