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2018 프로야구] 개막전 부진 롯데 듀브론트, 아직 예열 중?

스포츠/2018 프로야구

by 지후니74 지후니74 2018. 3. 25. 14:28

본문

728x90
반응형

롯데와 SK의 2018 프로야구 개막적인 에이스 투수들의 대결이었지만, 경기는 불펜진이 일찍 가동되는 타격전 양상이었다. 팽팽한 경기는 7회 말 터진 김동엽의 솔로 홈런이 결승타가 된 홈팀 SK의 6 : 5 승리였다. SK는 지난 시즌 롯데전에서 천적과도 같은 투구를 했던 에이스 켈리가 5이닝 6피안타 3사사구 4실점(3자책)으로 다소 부진했지만, 6이닝부터 가동된 불펜진은 남은 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냈고 타선이 롯데 선발 듀브론트 공략에 성공하며 승리를 가져갈 수 있었다. 

SK 에이스 켈리는 제구가 다소 흔들리며 완벽한 투구는 아니었지만, 무려 10개의 탈삼진을 잡아내며 위력적인 투구를 했다. 많은 투구 수가 실책 3개를 기록한 내야의 수비 불안이 겹쳐 힘든 투구를 했다. 하지만 켈리는 5이닝을 버텨내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해주었다. 

롯데가 큰 기대를 하고 있는 롯데 선발 듀브론트는 켈리에 비해 떨어지는 투구 내용이었다. 좌완에 위력적인 직구와 각이 큰 변화구 체인지업을 주 무기로 사용한 듀브론트는 스트라이크존 설정에 어려움을 느끼는 모습이었다. 구심의 다소 좁은 스크라이크 콜이 어려움을 주었지만, 이는 SK 선발 켈리도 같은 조건이었다. 듀브론트는아직 낯선 리그에서 첫 경기에 다소 쌀쌀한 날씨가 영향을 더 주는 듯 보였다.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경기 출전 경력의 그였지만, 분명 부담 가는 등판이었다. 





그렇다 하더라도 에이스다운 투구는 아니었다. 투구 수는 초반부터 많았고 구위는 타자들을 압도하지 못했다. 포수 나원탁과의 호흡도 부족함이 있었다. 결국, 듀브론트 능 4이닝 투구 수 104개를 투구하고 마운드를 물러났다. 듀브론트는 5피안타 6사사구 2탈삼진 5실점(4자책)을 기록했다. 피안타보다 6개의 사사구가 아쉬웠다. 위기에서 관리 능력을 나름 보이긴 했지만, 타선이 SK 에이스 켈리 공략에 성공하며 초반 득점하는 등 활발한 모습을 보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리드를 지켜주는 투구가 필요했다. 

롯데는 그의 투구 수를 조절하며 다음을 기약하는 불펜 운영을 했다. 롯데는 듀브론트에 이어 등판한 장시환, 진명호, 박진형이 1실점 투구로 1점 차 승부를 끝가지 이어갔지만, 초반 듀브론트의 실점이 결국 부담이 됐다. 롯데는 신인으로 3루수 주전으로 자리한 한동희가 공. 수에서 가능성을 보였고 우려했던 포수 나원탁이 이닝을 거듭할수록 안정감을 찾는 등 소기의 성과가 있었지만, 에이스 역할을 해야 할 듀브론트는 의문부호를 남기고 말았다.

듀브론트는 레일리와 함께 롯데 원투 펀치를 이뤄야 할 투수다. 롯데는 그를 영입하면서 부상 경력을 우려해 신중에 신중을 기했고 듀브론트는 연습경기와 시범경기를 거치면서 순조롭게 리그에 적응했다. 하지만 실점 첫 등판은 불안감을 안겨주었다. 다만, 투구 수 100개를 넘는 시점에도 크게 구위 저하가 보이지 않았다는 점은 부상이나 내구성에 문제가 없을 것이라는 예상을 하게 해주었다. 

현재 롯데 선발진은 토종 에이스 박세웅이 부상으로 시즌 초반 로테이션 합류가 힘들다. 박세웅은 2군 등판을 거쳐 1군 마운드에 오를 예정으로 확실한 등판 일정을 예측하기 어렵다. 롯데는 이 기간 외국인 원투 펀치에 대한 의존도가 높을 수밖에 없다. 새롭게 선발진에 합류한 윤성빈은 아직 완성된 투구가 아니고 김원중은 2년 차 징크스가 송승준은 시범경기 부진에 항상 시즌 초반 페이스가 좋지 않았다. 

듀브론트가 불안감을 지워내지 못한다면 선발 투수진 운영에 큰 균열이 생길 수 있다. 롯데는 듀브론트의 개막전 부진이 더 나은 투구를 위하 일종의 예열 과정이길 바라고 있다. 아직 1경기 선발 등판한 그의 모습이 진짜 본 모습이라고 단정할 수도 없다. 듀브론트가 등판해야 할 경기 수는 여전히 많이 남아있다. 듀브론트가 명성대로 다음 등판에서 에이스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롯데에는 시즌 초반 큰 이슈 하나가 등장했다.

사진 : 롯데 자이언츠 홈페이지, 글 : 지후니 

728x90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