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진주 유등축제] 가을밤의 화려했던 불빛들의 기억

발길 닿는대로/여행

by 지후니74 지후니74 2018. 12. 2. 20:04

본문

728x90
반응형

각 지역마다 계절별도 많은 축제들있다. 축제 공화국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행사는 많지만, 실제 열리는 행사는 천편일율적이고 지역의 특색을 살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단순히 먹고 즐기는 정도의 행사로 실망감을 주기도 한다. 하지만 진주에서 가을이면 열리는 유등축제는 진주만의 브랜드로 많은 이들이 찾는 행사가 됐다. 


행사 참여에 있어 유료화를 강행하면서 논란이 벌어지고 했고 서울 청계천에서 열리는 빛 축제에 대한 표절 시비도 있었지만, 2018년도에는 누구나 관란할 수 있는 무료 행사가 되면서 다시 뜨거운 관심속에 행사가 열렸다. 올해 10월에 열렸던 유등 축제장은 진주 남강의 밤 풍경과 어우러진 각양각색의 유등들이 화려한 장면들을 연출하고 있었다. 늦었지만, 사진들을 정리하다 담았던 유등축제의 장면들을 다시 떠올려 보았다. 





행사장 곳곳에서 만날 수 있었던 캐릭터 조형물





저 멀리 보이는 진주성과 어울리는 야경





일상에서는 사람과 차가 지나는 보통의 다리가 밤에는 멋진 조형물로.... 





노점에서 파는 물건들로 이곳에서는 멋지게 빛나고..... 





사람들의 소망을 담은 등으로 가득한 터널



또 다른 세상과 만나는 느낌을 주는 진주 유등축제였다. 제가 사는 김포에서 찾기에는 많은 압박이 있지만, 그래도 기회가 된다면 다시 찾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밤의 가을밤의 빛축제였다.


사진, 글 : 지후니 74 (youlsim74@gmail.com)


728x90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