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728x170
매일 매일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대도시 서울,
꽉 막힌 사무실과 늘 보던 주변 풍경에 익숙해있던 저에게 높을 곳에서 바라본 전경은
또 다른 느낌으로 다가옵니다.


나 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함께 사는 곳임을 다시금 일깨워 줍니다.
서울을 볼 수 있는 높은 곳 남산과 아차산에서 바라 본 모습들을 담았습니다.






구름 없던 화창한 봄날, 남산에서 바라본 모습입니다.
저 아래 빌딩들이 손에 잡힐 듯 선명하게 가까이 보입니다. 심 시티의 그 도시를 연상시키기도 합니다.
시야를 가리는 약간의 스모그가 아쉬웠지만 이런 시야를 볼 수 있는 날이 얼마 없겠지요?




날씨가 많이 흐렸을 때 남산에서 본 모습입니다.
구름 아래 빌딩들은 여전히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도 열심히 자신의 일을 하고 있겠지요?

그런 모습을 이렇게 한가로이 사진으로 담아내는 제 스스로가 부끄럽네요.




새해 해돋이 명소이기도 한 아차산 정상에서 서울을 담았습니다.
저 멀리 강남의 빌딩들도 상류의 물결도 볼 수 있습니다.
이 날은 바람이 너무나 강해서 많이 힘들었던 기억이 나네요.

부족하지만 서울의 여러 모습을 높은 곳에서 살펴보았습니다.
올 가을에 또 다른 서울을 담기위해 산을 올라야 할 듯 합니다.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발길 닿는대로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임진각 평화누리 공원에서  (3) 2009.10.07
가을하늘 아래 광화문 광장  (3) 2009.09.21
해인지 달인지?  (0) 2009.08.27
석촌호수의 여러 표정들  (0) 2009.08.24
하늘 표정  (1) 2009.08.23
댓글
반응형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