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728x170

올 시즌 무패 행진을 달리던 롯데 선발 유먼이 시즌 첫 패전을 기록했다. 롯데는 유먼이 무너지면서 2 : 14 대패를 당했다. 전날 한 점 역전승의 분위기를 살리지 못했다. 롯데는 2회 초 수비에서 실책 4개를 범하며 3실점 했고 이후 마운드가 무너지면서 완패를 피하지 못했다. 전체적으로 선수들의 집중력이 현저히 떨어진 모습이었다. 

등판하는 경기에서 두 자리 수 이상의 득점지원을 받으며 승수를 쌓았던 유먼은 수비진의 붕괴와 함께 부상으로 오랜 기간 경기에 나서지 못함녀서 생긴 경기감각 문제를 극복하지 못했다. 유먼은 5.1이닝 8피안타 6사사구 10실점(7자책)의 시즌 최악의 기록을 남기며 마운드를 물러나야 했다. 여기게 유먼만 등판하면 폭발하던 타선마저 집중력 부족을 드러내며 2득점에 그쳤다.

결국,롯데는 선발 마운드와 수비진의 동반붕괴, 타선의 집중력 부족 등 패배할 수밖에 없는 요인이 겹치면서 완패를 피할 수 없었다. 반대로 넥센은 롯데가 보인 빈틈을 파고들며 승리 기회를 잡았고 특유의 강타선을 앞세워 초반에 승부를 결정지었다. 넥센은 1, 5, 8회를 제외한 매 이닝 득점에 성공했다. 전날 득점 기회에서 집중력이 떨어졌던 넥센 타선이 아니었다.

 

 

​(시즌 최악 투, 슬픈 복귀전 유먼)

 

넥센은 14안타와 롯데 마운드가 그들에게 선물한 11사사구를 ​효율적으로 득점과 연결했다. 상.하위 타선 가리지 않은 고른 활약으로 대량득점에 성공했다. 여기에 전날 결정적인 실책으로 역전패를 빌미를 제공했던 것과 달리 집중력 있는 수비로 롯데 공격을 맥을 끊었다. 야수들의 지원에 넥센 선발 금민철도 힘을 냈다. 금민철은 6이닝 5피안타 1실점의 호투로 시즌 3승에 성공했다.

승부는 2회 초 넥센 공격에서 사실상 결정됐다. 롯데로서는 1사 후 강정호가 실책으로 출루한 것이 ​사건의 발단이었다. 김민성을 3루 직선타로 잡아내며 2사가 될 까지만 해도 이닝을 무난히 넘기는 듯 보였다. 하지만 유한준을 볼넷으로 출루시킨 이후 윤석민의 2루 땅볼이 실책과 실점으로 연결되면서 경기 흐름이 급변했다.

이닝이 끝날 상황에서 실점한 롯데 선발 유먼은 평정심을 잃었다. 공은 가운데 몰렸고 연속 안타가 이어졌다. 수비불안도 여전했다. 좌익수, 중견수가 실책까지 이어졌다. 잡을 수 있는 파울 플라이도 선수끼리 미루다 파울이 됐다. 가까스로 3실점으로 이닝을 마쳤지만, 경기 흐름은 넥센으로 넘어가고 말았다.

유먼은 계속 마운드에 올랐지만, 정신적으로 크게 흔들렸다. 의욕마저 상실한 모습이었다. 실점이 이어졌다. 타선마저 넥센 선발 금민철에 1회 말 1득점 이후 이렇다 할 공격력을 보이지 못했다. 2회 초 연이은 수비 실책을 팀 분위기마저 크게 떨어뜨렸다. 넥센은 6회까지 11득점 하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시즌 첫 홈런에도 웃을 수 없었던 신본기)

롯데는 유먼에 이어 최대성, 김유영을 마운드에 올렸지만, 감 잡은 넥센 타선을 막기에 역부족이었다. 롯데는 타선에서도 9번 타순의 김문호와 2번 타순의 전준우가 2안타씩을 때려내며 분전했고 주전 유격수 문규현을 대신에 최근 경기에 선발 출전하고 있는 신본기가 시즌 첫 홈런을 때려냈지만, 완패의 분위기를 바꿀 수 없었다.

넥센은 타선의 집중력이 되살아 났고 ​무엇보다 선발 금민철의 호투가 반가웠다. 금민철의 초반 위기를 넘기며 안정된 투구로 팀의 리드를 지켜냈다. 지난 선발 등판 경기의 부진도 씻어냈다. 넥센으로서는 금민철의 선발진의 한 자리를 확실하게 책임지면서 새롭게 영입된 외국인 투수 소사의 가세와 더불어 선발 투수진의 고민을 조금은 고민을 덜 수 있게 됐다.

이렇게 롯데와 넥센은 주말 3연전은 수비 실책으로 희비가 엇갈렸다. 금요일은 넥센이 토요일은 롯데가 수비에서 문제를 일으키며 승리를 상대에 사실상 헌납했다. 위닝 시리즈를 놓고 대결하는 일요일 경기 역시 수비에서 경기 흐름이 좌우될 가능성이 높다. 롯데가 선발 옥스프링을 앞세워 대패의 후유증을 이겨내고 위닝시리즈를 가져갈지 넥센이 대승의 기분을 이어갈지 선두권을 유지해야 하는 넥센이나 4강권에서 조금씩 뒤쳐지고 있는 롯데 모두 중요한 일전이다. 

사진 : 롯데 자이언츠 홈페이지, 글 : 심종열 (​http://blog.naver.com/youlsim74)

 

 

728x90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
반응형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